날짜
Dec 23, 2022
지표
5/17(e8a0c)
종류
태그
New
생산성
Description
효율적인 미팅 관리로 업무 효율성을 올리고 커뮤니케이션 비용을 줄어보세요. 클릭 한 번으로 스케줄 잡고 쉽고 빠르게 비즈니스 하세요.
구분
notion image
 

미국 비즈니스 문화 : 빠르게 스케줄 잡는 법

아무도 답장하지 않는 이메일? 한 명도 받지 않는 콜드콜? 한국에서는 매끄럽게 성사되었던 제안에 시큰둥한 이유? 미국은 모두가 야심 차게 도전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물음표만 생기는 어려운 시장이라고 해요. 일단 부딪혀보자는 의지로 시작해도 해외 경험이 부족하거나 현지 문화를 제대로 파악하지 않은 채로 업무를 진행하면 어떻게 될까요? 일이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으니 팀원도 회사도 힘들어지겠죠. 😢
 
커다란 해외 시장에 도전하는 한국 회사와 스타트업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는 건 분명 축하할 일입니다. 같은 시간을 투자한다면 큰 파이를 먹는 게 낫다는 도전적인 정신이 한국 비즈니스 문화에서 조금씩 자리 잡고 있고 그에 맞춰서 역량도 갖춰가고 있다고 생각해요. 단, 마켓을 향한 전략과 실력을 갖추는 것도 중요하지만 현지 문화와 사람에 대해서 이해하는 단계도 필수입니다.
 
떨어진 거리만큼이나 미국과 한국은 의사소통하는 방법도 일하는 방식에도 큰 차이가 있습니다. 그 차이를 깊이 이해하고 시작하는 팀의 미팅 성사율, 고객 전환율은 어떨까요? 서로를 이해하는 방법. 아래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거 놓치면 후회해요! 미팅 성공을 위한 5가지 팁!

 
notion image
 
 

1. 효율, 효율, 효율.

한국은 시간에 관해서 유연하고 개방적인 편이지만 미국은 시간 엄수와 효율성을 강조해요. 각자 시간을 투자해서 만나는 만큼 뚜렷한 결과가 나올 수 있는 미팅을 선호합니다. 건조하게 업무를 하다 보니 소셜 활동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약간 외로울 수도 있겠죠? 😄 그리고 같은 주제를 가지고 나누는 연속적인 미팅은 소모적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제대로 준비해서 한 번에 이야기를 나누고 합의점을 찾아 나가는 게 미국 비즈니스 미팅의 정석입니다.
 

2. 무슨 이야기할 거야?

미국에서는 스케줄을 잡기 전 왜 미팅하는지 분명한 주제를 공유하는 게 매너입니다. 그리고 효과적인 미팅을 만들기 위해서 참석자들은 사전에 해당 주제에 맞는 관련 자료를 준비하기도 하죠. 상사가 부르면 바로 참석하거나 진행하던 업무를 중단하는 한국의 기업과는 다른 모습이죠.
 

3. 넵 vs 왜 이렇게 하죠?

한국 비즈니스 문화는 위계질서가 강해서 직급에 따라 발언권이 커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미팅 중 질문을 던졌는데 모두가 가만히 쳐다보는 상황을 겪어본 적 있나요? 미국 비즈니스 문화에서는 질문을 생산적이고 의욕 있는 대화의 시작이라고 여깁니다. 수동적인 미팅보다 수평적 관계에서 나누는 적극적인 미팅을 선호하고요. 이야기 도중 나올 수 있는 질문들에 대해서 미리 고민해 본다면 잠재 리드를 고객으로 만드는 데 큰 도움이 될 거로 생각해요.
 

4. 팔로업 메시지는 필수!

미팅이 끝난 후 중요한 결정 사항이나 다음에 필요한 과제들을 공유하는 게 중요합니다. 이 과정에서는 미팅 노트를 보내거나 다음 단계를 진행하기 위한 미팅을 스케줄링합니다. 만약 상대방이 시간을 내줘서 만났다면 만남 이후 가벼운 감사 인사를 전하는 건 필수입니다. 첫인상이 크게 좌지우지되는 한국 비즈니스 문화와는 달리 미국은 네트워킹의 나라답게 어떻게 만남이 마무리되었느냐도 중요하게 여깁니다. 🤝
 

5. 이메일은 담백하게.

미국 비즈니스에서 공유되는 이메일은 정보를 효율적으로 전달하는 데 중점을 두고 더 짧고 요점이 있죠. 한국에서는 이메일로 관계를 만들고 쌓아가는 데 큰 초점을 두고 길고 상세한 경향이 있어요. 그리고 이메일을 통해서 가벼운 잡담과 개인 정보 공유도 자주 하는 편입니다. 이메일의 인사말과 마무리 발언도 달라요. 미국에서는 “Hello”, "Best regards" 와 같은 간단한 인사말을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에요. 한국에서는 '우선 연락 주셔서 감사합니다' 또는 '곧 연락이 오기를 기대하겠습니다'라는 문구가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등 좀 더 격식을 갖춘 인사말과 마무리 발언이 사용되죠.
 
 

좋은 팁을 배웠다면 바로 적용을 해봐야겠죠?

 
notion image
 
 
시간 엄수와 효율이 중요한 해외 고객에게 스케줄 예약 페이지를 공유해서 한 번에 미팅을 잡는다면 어떨까요? 웃으면서 대화를 시작하겠죠. 번거로운 이메일 교환 없이 만날 수 있으니 이만큼 마음을 사로잡는 방법이 또 있을까 싶어요.
“되는시간 쓰기 전에는 일주일 동안 5명과 겨우 약속 잡았는데 되는시간으로 12시간도 안 돼서 50명과 약속이 잡혔어요.” 라는 짜릿한 후기가 그 효과를 증명하고 있습니다. 😊
 
미소 짓고 있는 고객에게 추가로 미팅 주제까지 사전에 알려줄 수 있다면 어떨까요? 미팅을 진행하면서 대화 나누는 게 훨씬 매끄럽고 수월하겠죠. 되는시간에서는 클릭 한 번에 알림 예약, 메시지 전달도 가능합니다. 영문도 지원 가능하니 고객에 따라 자유롭게 바꿔서 사용할 수 있어요!
 
다양한 사람을 만나고 미팅이 자주 있는 사람들에게 물어보니 한 명씩 팔로업 메시지를 보내는 일이 여간 힘든 일이 아니라고 합니다. 해외 고객이라면 더더욱 필요한 일인데 직접 작성하다가 깜빡하는 경우도 잦다고 해요. 되는시간에서는 대화가 끝나고 보내는 팔로업 메시지도 자동화할 수 있어요. 중요한 계약이나 고객이라면 더 상세하게 적어서 메일을 보내는 게 도움이 되겠죠? 되는시간은 개인화 메시지까지 자동 전송이 가능합니다!
 
문화를 이해하고 고객을 만드는 일은 한 번의 미팅, 한 건의 이메일부터 시작합니다.
되는시간으로 지금 바로 시작해 보세요.
 
 

주요 기능

이메일 문의

facebookinstagramtwitterlinkedin

주식회사 왓타임

대표자 김재영

070-8844-1023

contact@whattime.co.kr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507, 위워크 삼성역점

개인정보 보호정책

이용약관

사업자등록번호 153-86-02475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21-서울성동-02370